Category여행 (4)

5월 제주여행 둘째날 - 해녀박물관, 용눈이오름 레일바이크

제주에서의 첫날 밤은 아주 꿀잠을 잤다. 뭐 평소에도 잘 자는 편이지만, 땅의 기운(?)이 나와 맞는지 제주에선 개운하게 일어나게 된다. 둘째 날의 첫 일정은 제주해녀박물관 관람이다.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자주 추천되고, 세화해수욕장에서도 가까워 방문했는데 동부여행을 계획 중이라면 이곳은 필수로 넣자. 강력 추천.관람요금도 매우 저렴하다. 두 배로 올려도 괜찮을 듯.특히 인상 깊었던 것은 뒤쪽에 보이는 여러 개의 화면을 통해 생생한 ..

[순천맛집] 가 볼만한 추천 맛집 4곳

순천에 도착하여 순천만국가정원과 갈대밭을 둘러보고 났더니 급 배가 고파서 방문한 첫 번째 맛집은 '갈대밭식당'이다. 커뮤니티에 찾아보니 꼬막정식 같은 메뉴를 파는 관광지 식당은 피하라고 하던데, 달리 선택의 여지는 없었다. 짝꿍이 짱뚱어는 귀여워서 짱뚱어탕은 안 먹는다고 한다. 그래서 대대선창집을 가려다 꼬막정식을 먹으러 들어갔다. (첫번째 사진부터 망 사진으로 시작..) 꼬막을 엄청 좋아하는 나에게도 부담스러운 한 ..

[순천여행] 순천만습지

순천만국가정원에서 스카이큐브를 타고 순천문학관에서 하차하였다. 순천문학관에는 <무진기행>의 김승옥 작가님이 현재 생활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. 시간이 늦어 아쉽게도 문학관 개방은 종료되었지만, 툇마루에 서 있는 김승옥 작가님은 볼 수 있었다. 다른 분과 이야기를 하고 있어서 우리는 갈대밭으로 발길을 옮겼다. 한번 읽어보면 좋을 만한 김승옥 작가님 인터뷰 기사 "지금은 햇볕과 밤 사이, 무진의 안개 같은..."http://www.han..

[순천여행] 순천만국가정원

지난 토요일에 시골의 외할머니를 뵈러 가면서, 근처 순천에서 1박을 하는 짧은 여행을 계획하였다. 차가 없이 뚜벅이기에 가고 싶었던 선암사와 송광사는 제외하였고, 맨 처음으로 방문한 곳은 2014년에 개장한 순천만국가정원이다. 매서운 바람에 너무 추워서 구석구석 돌아보지는 못했지만, 깔끔하게 조성된 정원을 거니는 것으로 만족하였다. 추운 날씨였지만 호수공원의 언덕을 오르내리는 관람객이 생각보다 많았다. 사진이 잘 나오는 공간이어서 몇 컷..